광주전남김대중재단, 오는 20일 평화음악회 개최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치

광주전남김대중재단, 오는 20일 평화음악회 개최

6월20일 오후 7시30분 광주예술의전당 대극장
6·15공동선언 24주년 기념... DJ '손자며느리' 특별 출연

rl김대중 음악회.jpg

 광주전남김대중재단은 6·15공동선언 24주년을 맞아 평화 음악회를 오는 20일 오후 7시30분 광주예술의전당 대극장에서 개최한다.

이번 음악회는 2000년 6월15일 한반도 분단 55년 만에 역사상 최초로 남과 북의 정상이 만나 공동선언을 발표한 6·15공동선언 24주년을 기념하기 위해 마련했다.

유명 성악, 연주자, 합창단 등 115명의 출연진들이 세계 명곡, 정다운 우리 가곡, 오페라 향연, 기악 앙상블 등을 선보인다.

특히 이번 음악회에는 김대중 대통령의 손자며느리인 피아니스트 최자현씨가 특별 출연해 6·15공동선언의 의미를 더해준다.   

최경주 광주전남김대중재단 대표는 "2000년 남북 분단의 벽을 넘어 통일의 이정표를 세웠듯이, 현재 분열과 갈등이 고조되고 있는 남북 관계의 벽을 다시 넘어야 한다"며 "대결이 아닌 적극적이고 총체적인 대화가 필요하다는 광주·전남 시도민들의 염원을 이번 음악회에 담았다"고 말했다.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