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순군청 女철권 임애지 파리올림픽 간다… 2회 연속 올림픽행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화순소식

화순군청 女철권 임애지 파리올림픽 간다… 2회 연속 올림픽행

2차 세계예선대회 여자부 –54kg급 4강 안착… 남은 결과 상관없이 티켓 확보
강한 승부욕ㆍ투지ㆍ 정신력 강점…“금메달로 국민들께 기쁨 선사” 다짐

화순군청 임애지 선수.jpg

 화순군청 여자 철권 임애지(25) 선수가 2024 파리올림픽에 출전한다. 2회 연속 올림픽 출전권을 따냈다.

임애지는 지난 2일 태국 방콕에서 열린 2024 파리올림픽 복싱 2차 세계 예선대회 여자 –54kg급서 4강 진출에 성공, 남은 경기 결과와 상관없이 오는 7월 26일 개막하는 파리행 티켓을 확보했다.

임애지의 파리올림픽 출전권 확보는 오연지(울산광역시체육회)에 이어 한국 여자복서로는 2번째다.

임애지 선수가 출전한 여자 –54kg급 2차 세계얘선은 파리올림픽 출전권이 4장 걸려있었기에 별도의 준결승과 결승전없이 출전권을 가져올 수 있었다. 

임애지는 이로써 2021년 제32회 도쿄올림픽에 이어 2회 연속 올림픽에 출전할 수 있게 됐다.

끈질긴 승부욕, 가벼운 몸놀림 등이 강점인 임얘지는 “파리행 티켓을 손에 넣은 만큼 남은 기간 기량 향상과 컨디션 조절에 최선을 다해 좋은 경기력, 좋은 성적으로 대한민국 국민들, 전남도민들에게 기쁨을 안겨주고 싶다”고 출사표를 밝혔다.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