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순군, 나드리복지관 화재 상황 가정 재난대응 토론훈련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화순소식

화순군, 나드리복지관 화재 상황 가정 재난대응 토론훈련

11월22일 안전한국훈련 주재... 유관기관 참여 상황별 해결 방안 모색
구복규 군수, “재난 대비 상호협력·대응역량 강화” 당부

1_ 재난대응 안전한국훈련 1.jpg
▲구복규(가운데) 화순군수 주재로 22일 재난 대응과 수습상황 보고 훈련을 실시하고 있는 모습.

 화순군(군수 구복규)이 나드리복지관 화재 발생 상황을 가정한 재난대응 토론훈련을 진행했다. 

화순군은 22일 화순군청 재난안전상황실에서 재난 대응과 수습·복구 상황 역량 강화를 위한 ‘2022년 재난대응 안전한국훈련’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구복규 화순군수 주재로 열린 이날 훈련에는 화순소방서, 화순경찰서, 한국전력공사 화순지사, 해양에너지 4개 유관기관과 화순군청 11개 협업부서가 참여했다.

훈련은 나드리복지관 1층에서 원인 미상의 화재가 발생하는 사고를 가정했으며 유관기관과 협업부서별 화재 대응, 수습상황 보고, 상호 질의·응답을 통한 상황별 해결 방안 모색 등 초동 조치부터 수습·복구까지 전 과정에 대한 위기 대응 절차 훈련을 진행했다. 

훈련을 마친 후에는 유관기관과 각 부서의 대응 방안과 부족한 점에 대한 평가가 이어졌다. 

군은 평가 결과를 바탕으로 더욱 세부적이고 효과적인 위기 대응 매뉴얼을 신속히 마련할 방침이다. 

구복규 화순군수는 “재난 상황 시 초동 조치가 가장 중요하다”며 “이번 훈련으로 유관기관과 협업부서 간 상호협력과 대응역량을 강화하고 안전하고 행복한 화순을 위해 철저히 노력해 주시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